완주군 "재가 장애인" 건강관리 비대면 방식 전환

작성자
hyejin_.kim
작성일
2021-03-16 15:30
조회
41

주 1회 전화모니터링 통해 가정 운동 지원

[소비자TV.한국농어촌방송/완주=양평호기자]완주군(군수 박성일)은 지난 15일 재가 장애인의 건강관리를 위해 비대면 재활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

60453_53192_4656.jpg

(사진=완주군청)

완주군 보건소는 코로나19 감염증의 지역사회 확산방지에 따른 강화된 방역조치로 관내 장애인의 재활 프로그램 공백을 채우기 위해 대면 재활 프로그램을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한다.

지난해 보건소는 프로그램 등록 장애인을 대상으로 각 가정에 방문해 재활꾸러미(영양제, 운동기구 및 운동포스터 등)를 제공해 기구를 사용한 운동방법을 교육했다.

올해부터는 주 1회 전화 모니터링을 통해 대상자별 요구도를 파악해 가정에서 자가 재활운동을 꾸준히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.

라순정 보건소장은 “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주민들이 가정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대상자들에게 비대면 맞춤형 재활서비스를 제공해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”며 “대상자들에게 지속적인 전화 모니터링 및 교육안내를 통해 가정에서도 스스로 관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출처 : 한국농어촌방송(http://www.newskr.kr)

기사 바로보기 클릭

전체 0

Scroll Up